오산시, 누읍동 공장화재 2시간만에 진화

이충원기자 | 입력 : 2020/02/04 [16:40]

  © 이충원기자


4일 오전 2시 29분경, 경기도 오산시 누읍동에 위치한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2시간 만에 진화됐다. 

 

이날 화재는 화재가 발생한 공장의 근로자 이모씨가 1층에서 작업을 하던 중 동료직원의 화재발생 사실을 전해 듣고 2층에서 연기를 목격한 후 119신고했다.

 

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2층에서 화염이 창문 옥외로 분출되고 있는 현장상황에 따라 즉시 수관을 연장하여 화재진압 실시해 2시간여 만인 4시 49분 경에 진화에 성공했다. 

 

화재가 발생한 당시 다행히 공장 내 전 직원은 안전하게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진다. 

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많이 본 뉴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