원유철 국회의원, 21대 총선 안 나간다!

이충원기자 | 입력 : 2020/02/24 [08:00]

  © 이충원기자


평택출신 5선 국회의원인 원유철 의원이 지난 21일 기자회견을 통해 이번 21대 총선에 불출마를 선언했다.

 

원의원은 불출마선언문에서 이번 21대 총선이 대한민국의 미래와 운명이 달린 매우 중요한 선거라며 새롭게 태어난 제 1 야당인 미래통합당의 반드시 승리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. 


이를 위해 총선승리의 밀알이 되고자 한다며 미래통합당의 승리를 위한 견마지로를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.

 

이어 당 지도부의 일원으로 20대 총선실패와 대통령의 탄핵 등, 국민에게 실망을 안겨 준 것에 대해 반성하는 한편 자신의 책임도 있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치적인 성장을 지원해 준 평택시민들과 국민들에게 송구한 마음을 전했다.

 

원의원은 앞으로 미래통합당이 국민에게 더 많은 사랑을 받아 행복하고 희망이 넘치는 대한민국을 만들어 가는데 더욱 정진하도록 하겠다고 밝혀 총선을 위한 지원에 나설 것이라는 늬앙스를 남겼다.

 

끝으로그동안 성원해주신 국민여러분과 평택시민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깊이 감사드린다며 불출마선언을 마무리했다. 

한편, 이 날 사퇴로 인해 평택 갑 지역구의 차기 후보로는 전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 특별보좌를 맡았던 최호 전 경기도의회 대표의원과 차화열 평택시민환경연대 공동대표, 한규찬 전 평안신문대표, 최인규 전 바른미래당 평택갑 지역위원장이 후보자리를 두고 경합을 벌이고 있다. 

 
많이 본 뉴스